자우림(Jaurim) 9th ALBUM ‘Goodbye, grief.’_스물다섯, 스물하나(25,21) 中字歌詞

309630

※本篇翻譯轉載請附上網址及出處,翻譯純屬練習,歡迎交流給予意見~
韓文歌詞出處:Mnet Music 中文歌詞翻譯:巧可@ichoc

*

/작사 김윤아
/작곡 김윤아
/편곡 자우림

바람에 날려 꽃이 지는 계절엔
아직도 너의 손을 잡은 듯 그런 듯 해.
그때는 아직 꽃이 아름다운 걸
지금처럼 사무치게 알지 못했어.
우~ 너의 향기가 바람에 실려 오네.
우~ 영원할 줄 알았던 스물다섯, 스물하나.
風吹著 在花開的時節
似乎 似乎我仍緊握著你的手
而那花還如此美麗
如同此刻 還沒明白椎心之痛
你的香氣隨風飄至
曾以為會永遠的 25,21

그 날의 바다는 퍽 다정했었지.
아직도 나의 손에 잡힐 듯 그런 듯 해.
부서지는 햇살 속에 너와 내가 있어
가슴 시리도록 행복한 꿈을 꾸었지.
우~ 그날의 노래가 바람에 실려 오네.
우~ 영원할 줄 알았던 지난날의 너와 나.
那日的海是多麼地甜蜜
似乎 似乎我仍緊握著你的手
細碎的陽光灑落進你我之間
如同夢境一般的內心充滿幸福
那日的歌曲隨風傳來
曾以為會永遠的 昨日的我和你

너의 목소리도 너의 눈동자도
애틋하던 너의 체온마저도
기억해내면 할수록 멀어져 가는데
흩어지는 널 붙잡을 수 없어.
你的聲音 你的眼神
曾如此深情的你的體溫
即使如此深刻 你仍離我遠去
無法抓住飄零的你

바람에 날려 꽃이 지는 계절엔
아직도 너의 손을 잡은 듯 그런 듯 해.
그때는 아직 네가 아름다운 걸
지금처럼 사무치게 알지 못했어.
風吹著 在那花開時節
似乎 似乎我仍緊握著你的手
而那花還如此美麗
如同此刻 還沒明白那椎心之痛

우~ 너의 향기가 바람에 실려 오네.
우~ 영원할 줄 알았던 스물다섯, 스물하나.
우~ 그날의 노래가 바람에 실려 오네.
우~ 영원할 줄 알았던 지난날의 너와 나.
Woo~ 你的香氣隨風飄至
Woo~ 曾以為會永遠的 25,21
Woo~ 那日的歌曲隨風傳來
Woo~ 曾以為會永遠的 昨日的我和你

우~
우~
우~ 영원할 줄 알았던 스물다섯, 스물하나.
스물다섯, 스물하나.
Woo~
Woo~
Woo~ 曾經以為會永遠的 25,21
25,21

——————-

翻譯的原因是韓東根,唱得真的太好了

廣告

發表迴響

在下方填入你的資料或按右方圖示以社群網站登入:

WordPress.com Logo

您的留言將使用 WordPress.com 帳號。 登出 / 變更 )

Twitter picture

您的留言將使用 Twitter 帳號。 登出 / 變更 )

Facebook照片

您的留言將使用 Facebook 帳號。 登出 / 變更 )

Google+ photo

您的留言將使用 Google+ 帳號。 登出 / 變更 )

連結到 %s